공산성

백제의 고도 공주의 상징, 공산성
공산성(사적 제 12호)은 백제시대의 대표적인 성곽으로 웅진백제(475~538)를 지킨 왕성이다. 금강이 흐르는 해발 110m 능선과 계곡을 따라 흙으로 쌓은 포곡형(包谷形)산성이다. 백제시대에는 웅진성, 고려시대공주산성, 고려시대 이후 공산성, 인조가 이괄의 난(1624)을 피해 산성에 머문 이후 쌍수산성으로도 불렀다. 조선 선조·인조 때 지금과 같은 석성(石城)으로 개축하였고, 이후 지속적으로 사용된 공산성에서 시대별 역사를 살펴 볼 수 있다.

백제인들이 산위에 왕궁을 지은 이유는 무엇일까? 성벽은 밖에서 오르지 못하게 쌓고(치성雉城), 남북에 두 개의 문루와 적에게 보이지 않는 출입문(암문暗門)을 만들었다. 공산성 옆의 공주 옥녀봉성(충청남도 기념물 제 99호)은 흙으로 쌓은 성(퇴뫼식)으로 공산성의 보조왕성의 역할을 하였다. TIP 백제문화제 기간에는 공산성 앞에서 금강신관공원까지 부교로 건널 수 있다.
금서루에서는 백제왕국의 위풍당당함을 ‘웅진성수문병근무교대식’으로 볼 수 있고, 금강신관공원에서는 밤풍경이 아름다운 공산성 감상이 가능하다.
이용안내 이용시간 : 09:00 ~ 18:00 (설날 및 추석당일 휴무)
이용요금 : 어른 1,200원, 청소년 800원, 어린이 600원
주차시설 : 무료(승용차, 버스)
교  통 : 공주종합터미널에서 101번이나 125번 시내버스를 이용

찾아오시는길 | 전화번호 안내 | 로그인
충남 공주시 사곡면 단평길 245ㅣTEL : 041- 841-5427ㅣH.P : 010-9495-9100ㅣ개인정보관리책임자 : 김금철ㅣ대표자 : 김금철ㅣ사업자등록번호 : 770-98-00159 | email : http://www.gmpension.kr/

Copyright © goodpension. All rights reserved.